upbtn

인포스탁 시황속보

2019-01-11 오후 8:27:13

대원미디어, 원피스·드래곤볼 등 다양한 기업과 협업 지속
올해 드래곤볼 어패럴 선보여…원피스 스니커즈 한정판도 출시

(서울=NSP통신) 이복현 기자 = 문화콘텐츠 기업 대원미디어(대표 정욱, 정동훈)가 새해를 맞이해 다양한 기업들과의 협업을 이어나가고 있다.

최근 콘텐츠 업계에서 높아지고 있는 인기 IP의 영향력과 지속 가능한 성장성을 바탕으로 적극적인 라이선싱 사업 전개에 추진력을 얻게 될 전망이다.

우선 스니커즈 관련 협업 상품을 선보인다. 지난해 대원미디어와 스케쳐스는 글로벌 인기 IP(지식재산권)인 ‘원피스’의 주인공 루피, 조로, 상디 등 캐릭터별 스니커즈 운동화 6종을 한정판으로 선보였으며, 한 달만에 초도 물량이 완판되는 등 원피스 팬들로부터 호응을 얻었다.

이러한 인기에 힘입어 올해로 애니메이션 20주년을 맞이한 원피스의 새로운 한정판 스니커즈 라인업을 금일(11일) 출시한다. 루피와 에이스, 징베 등의 캐릭터를 상징하는 6종의 신규 디자인 스니커즈를 선보인다.

이어 어패럴 분야의 한국형 대표 SPA 브랜드인 스파오와의 콜라보레이션을 통해서 모든 연령대에 걸쳐 친숙한 IP인 ‘드래곤볼’을 활용한 다양한 신상품을 선보일 전망이다. 지난해 짱구 파자마 열풍을 일으키며 많은 사랑을 받은 ‘짱구는 못말려’ 협업 상품들에 이어서 새로운 흥행 아이템으로 떠오를 전망이다.

스파오는 드래곤볼 관련 상품 출시에 앞서 지난 1월 10일 대중들의 다양한 의견 수렴을 위한 행사를 개최하는 등 본격적인 사업 전개를 위해 심혈을 기울이고 있다.

대원미디어는 자사가 보유하고 있는 인기 IP인 원피스, 짱구는 못말려, 네모바지 스폰지밥, 도라에몽 등을 활용해 다양한 기업들과의 색다른 콜라보레이션을 적극 추진할 것으로 보인다. 특히 빨간머리앤과 같이 오랜 기간에 걸쳐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명작들에 대해서도 현재 대중들의 니즈와 시선에 맞춰 새롭고 차별화된 형태로의 라이센싱 사업 전개를 앞두고 있다.

대원미디어 관계자는 “새로운 콘텐츠에 관한 관심도가 높아진 현 상황에 원천 소스에 해당하는 다양한 인기 IP를 보유한 대원미디어는 업계로부터 많은 주목을 받고 있다”며 “다양한 기업과의 협업을 통해 대중들에게 색다른 경험과 즐거운 추억을 전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NSP통신/NSP TV 이복현 기자, bhlee2016@nspna.com
저작권자ⓒ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NSP통신·NSP TV.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해당 기사는 NSP통신(www.nspna.com)에서 제공한 것이며 저작권은 제공 매체에 있습니다. 기사 내용 관련 문의는 해당 언론사에 하시기 바랍니다.